홈 > 커뮤니티 > 증인의 샘

증인의 샘

들을 자는 들을 것이요.

최고관리자 0 65
"인자야, 내가 너를 이스라엘 족속의 파수꾼으로 세웠으니, 
너는 내 입의 말을 듣고 나를 대신하여 그들을 깨우치라.  겔 4:17

그러나 내가 너와 말할 때에 네 입을 열리니 너는 그들에게 '대주재 여호와의 말씀이 이러하시다' 하라.
들을 자는 들을 것이요, 듣기 싫은 자는 듣지 아니하리니 그들은 패역한 족속임이니라."  겔 3:27


아하, 아~~~, 아멘...아멘!!
제 곁에서 말씀을 경청하던 자매님들의 귀한 모습을 보았습니다.
스폰지에 물이 쭉쭉 흡수되는 듯한 모습, 
생명의 떡을 맛있게 마음으로 받는 모습,
한 말씀이라도 놓칠세라 완전 집중해서 감탄하며 경청하는 모습,
그 모습에 감동되어 은혜의 시간을 보냈습니다.

와, 예쁘다, 사랑스럽다, 귀하다, 은혜다...제가 표현할 수 있는 모든 언어를 동원해도 부족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사슴이 시냇물을 찾듯이 먼 길도 마다하지 않고 오로지 그 복음을 듣기 위해 발걸음을 옮기셨을 자매님들을 
생각하니 감동이고 감격입니다.

이렇게 온 마음을 다해 말씀을 경청하는 모습을 보는 것만도 제게는 한량없는 은혜입니다.
아하, 아~~~아멘, 아멘을 마음속 깊은 곳에서 뜨겁게 쏟아내는 이 모습을 보고 
하나님은 얼마나 기쁘실까 생각해보았습니다.

들은 자들이, 듣는 자들이, 들을 자들이 함께 모여 할렐루야, 아멘으로 화답하는 천국잔치에 저를 끼워주신 
주님께 감사와 찬양을 올려드리고 있습니다.

들은 자들을 파수꾼으로 세워주신 은혜를 생각합니다.
듣든지 아니 듣든지 선포할 수 있는 은혜, 
그 은혜로 인해 감사가 넘치는 날들입니다.

여호와 하나님이 임마누엘로 오신 기이한 은혜,
임마누엘의 하나님이 죽고 부활하신 한량없는 은혜,
그 은혜로 온 마음 다해 주의 말씀에 경청하는 하나님의 사람들을 만나는 즐거움을 마음껏 누리는 시간입니다.

 좋은 땅에 떨어진 것은 저들이니, 곧 바르고 좋은 마음으로 말씀을 듣고 지키어 인내로 결실하는 자니라. 눅 8:15
마라나타.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이 두마디가 떨리네요. 최고관리자 02.19 44
지금은 기쁨과 소망과 평안의 소리만 들립니다! 최고관리자 02.19 45
그 복음과 신학 최고관리자 02.19 44
내가 기다린 하나님은 누구입니까? 최고관리자 01.21 70
하나님의 비밀인 그리스도! 최고관리자 01.21 67
열람중 들을 자는 들을 것이요. 최고관리자 01.21 66
너희가 나를 알았더면 내 아버지도 알았으리라. 최고관리자 12.09 71
교회들을 위하여... 최고관리자 12.09 56
작은 나라 시골 마을에서... 최고관리자 12.09 69
기도의 나라에서 기도의 사람들이... 최고관리자 11.13 80
하나님이 장가를 오셨습니다. 최고관리자 11.13 88
저는 회칠한 무덤이고 소경이에요. 최고관리자 10.15 94
영과 진리로 예배하는 자 드림 최고관리자 10.15 122
종일 손을 펴신 주님을 찬양하는 자 드림. 최고관리자 10.07 75
주께서 나의 결박을 푸셨나이다. 최고관리자 10.07 99
안식일의 주인되신 주님을 찬양하는 자 드림 최고관리자 09.07 83
감동의 바다에 빠진 자 올립니다. 최고관리자 09.07 97
인자 같은 이... 최고관리자 07.31 89
읽고 있는 것을 깨닫느냐? 최고관리자 07.19 89
참되고 정신차린 말 시리즈 01 최고관리자 06.18 185
하나님께 열심은 있으나... 최고관리자 05.29 130
생명의 빛... 최고관리자 05.21 136
선포... 최고관리자 04.14 138
아름다운 보배... 최고관리자 04.14 177
시제와 인칭... 최고관리자 04.14 117
바람, 공허 최고관리자 03.20 125
특별한 감사 최고관리자 02.11 107
영적 소경의 삶을 끝냈습니다. 최고관리자 02.11 125
총성이 멈추지 않는 세상의 교회당 사람들 최고관리자 12.27 194
사모님 어쩌면 이럴까요? 최고관리자 12.27 171
42 이 두마디가 떨리네요. 최고관리자 02.19 44
41 지금은 기쁨과 소망과 평안의 소리만 들립니다! 최고관리자 02.19 45
40 그 복음과 신학 최고관리자 02.19 44
39 내가 기다린 하나님은 누구입니까? 최고관리자 01.21 70
38 하나님의 비밀인 그리스도! 최고관리자 01.21 67
열람중 들을 자는 들을 것이요. 최고관리자 01.21 66
36 너희가 나를 알았더면 내 아버지도 알았으리라. 최고관리자 12.09 71
35 교회들을 위하여... 최고관리자 12.09 56
34 작은 나라 시골 마을에서... 최고관리자 12.09 69
33 기도의 나라에서 기도의 사람들이... 최고관리자 11.13 80
32 하나님이 장가를 오셨습니다. 최고관리자 11.13 88
31 저는 회칠한 무덤이고 소경이에요. 최고관리자 10.15 94
30 영과 진리로 예배하는 자 드림 최고관리자 10.15 122
29 종일 손을 펴신 주님을 찬양하는 자 드림. 최고관리자 10.07 75
28 주께서 나의 결박을 푸셨나이다. 최고관리자 10.07 99
27 안식일의 주인되신 주님을 찬양하는 자 드림 최고관리자 09.07 83
26 감동의 바다에 빠진 자 올립니다. 최고관리자 09.07 97
25 LED조명 제조 공장 "오엘" 입니다 왕주승25 08.28 106
24 인자 같은 이... 최고관리자 07.31 89
23 읽고 있는 것을 깨닫느냐? 최고관리자 07.19 89
22 참되고 정신차린 말 시리즈 01 최고관리자 06.18 185
21 하나님께 열심은 있으나... 최고관리자 05.29 130
20 생명의 빛... 최고관리자 05.21 136
19 선포... 최고관리자 04.14 138
18 아름다운 보배... 최고관리자 04.14 177
17 시제와 인칭... 최고관리자 04.14 117
16 바람, 공허 최고관리자 03.20 125
15 특별한 감사 최고관리자 02.11 107
14 영적 소경의 삶을 끝냈습니다. 최고관리자 02.11 125
13 총성이 멈추지 않는 세상의 교회당 사람들 최고관리자 12.27 194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